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4-02-27 23:00:01
기사수정

[굿타임] = 이강부 기자 = 공주시는 지난해부터 실시해온 정안면 어물1지구에 대한 지적 재조사 사업을 완료하고 새로운 지적공부를 공고했다.  

 

지적 재조사 사업은 1910년 일제강점기에 작성된 종이 지적의 문제점을 해결하고 지적공부와 현황이 일치치 않은 지역을 현행화해 디지털화된 새로운 지적공부로 작성키 위한 국가사업이다.

 

이번에 완료된 어물1지구는 정안면 어물리 17번지 일원으로 96필지 14만1295.4㎡에 대한 경계 결정이 확정됨에 따라 토지의 실제 현황과 지적공부의 불일치 사항을 바로 잡고 새로이 작성된 지적공부로 대민행정 서비스가 가능해졌다.

 

또 토지 소유자의 불편을 최소화코자 사업 완료와 동시에 지적공부와 일치키 위해 등기촉탁을 진행했다. 

 

이어 지적 재조사 위원회를 개최해 조정금을 심의 결정, 면적 증감이 있는 필지는 토지 소유자별로 조정금 정산을 통해 지급 또는 징수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올해 신규 지적 재조사 사업 대상지로 이인면 복룡1지구, 이곡1지구를 선정하고 추진중이다. 

 

오태훈 민원토지과장은 “지적 재조사 사업이 완료됨에 따라 지적 경계가 명확해져 소유권 행사에 따른 불편 사항이 해소되고 소유자의 재산권 보호에 기여할 것으로 보이며 앞으로 진행될 지적 재조사 사업지구에 대해 주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goodtime.or.kr/news/view.php?idx=6186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후원 X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